한화 케미칼 공식블로그

출처: solarimpulse.com


패스트푸드점에 가면 쟁반에 광고지가 한 장 깔려 있는데요. 우리는 여기에 감자튀김을 꺼내 놓은 후 케찹을 짜서 먹기도 합니다. 하지만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는 인쇄된 종이 위에 음식을 절대 올려놓지 마라고 경고하고 있는데요. 잉크의 독성 물질이 음식에 녹아들 수 있기 때문입니다.

 

책, 의류, 패키지, 그릇 등에 인쇄된 ‘잉크’에는 유해화학물질인 휘발성유기화합물(VOCs)이 들어 있는데요. 인체 뿐만 아니라 환경오염에도 영향을 미쳐 친환경 잉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대두유로 만든 콩기름 잉크, 해조류로 만든 조류 잉크, 쌀겨로 만든 쌀기름 잉크 등 최근 더욱 다양해지고 있는 친환경 잉크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대두유로 만든 #콩기름 잉크(Soy Ink)

 
콩기름 잉크는 기존의 잉크용제로 사용되던 석유화합물을 대두유로 대체해 만든 잉크인데요, 대기오염의 원인이 되는 휘발성유기화합물(VOCs)를 제거해 친환경 잉크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콩기름 잉크는 식물성 유분 사용비율이 높기 때문에 폐기할 때 생분해성이 높고, 적응 양의 잉크와 물로도 충분한 잉크 농도를 얻을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인쇄 작업성이 우수하고 인쇄물 품질이 뛰어납니다. 

 

출처: JohnsByme.com

 

최근 친환경 패키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화장품 패키지, 종이 빨대, 노트 등 콩기름으로 인쇄한 제품들을 쉽게 만나볼 수 있게 됐는데요. 콩기름으로 인쇄된 제품을 구분하고 싶으실 때는 ‘Printed with Soy Ink’ 또는 ‘Soy Seal’ 마크를 확인하시면 됩니다.

 

 

해조류로 만든 #조류 잉크(Algae Ink)

출처: vollebak.com

 

영국의 아웃도어 의류 제조업체인 ‘볼레백(Vollebak)’은 100% 식물성 재료로 만든 생분해 티셔츠를 만들었는데요. 티셔츠는 유칼립투스와 너도밤나무 등의 목재펄프로 만들어졌으며, 티셔츠에 인쇄한 염료는 화학염료가 아닌 조류로 만든 녹색 분말에 수성 바인더를 혼합한 ‘조류 잉크’를 사용해 만들었습니다. 

 

출처: vollebak.com

 

조류 잉크는 생물 반응기에서 자란 조류 페이스트를 말려 미세한 분말로 만든 후 물과 혼합해 만드는 데요. 스피루리나(spirulina)라는 녹조류로 만들어집니다. 티셔츠는 땅에 매립했을 때 약 12주 이내 완전히 생분해됩니다.

 

 

쌀겨로 만든 #쌀기름 잉크


쌀기름 잉크는 쌀을 만들기 위해 탈곡하고 버려지는 쌀겨에서 추출한 잉크인데요. 중금속이나 환경호르몬물질, 환경오염물질 등이 없어 친환경적일 뿐만 아니라 냄새나 피부자극성, 독성이 거의 없어 인쇄 작업환경 개선에도 도움을 줍니다.

출처: riso.co.jp

 

쌀기름 잉크는 인쇄품질도 색상이 맑고 선명하며 투명도가 높은데요. 건조가 빠르고 내마찰성이 우수해 다양한 용지에서도 인쇄적성이 양호한 것이 특징입니다. 쌀기름 잉크가 활성화되면 버려지는 쌀겨를 활용하기 때문에 농가소득에도 도움이 되고 쓰레기도 줄이는 효과를 가져올 수 있어 콩기름 잉크와 함께 친환경 잉크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다양한 컬러의 잉크 발달은 19세기 들어서면서 화학계의 혁신적인 성공 덕분인데요. 이제 화학자들은 자연에서 얻은 복합물을 바탕으로 인체와 환경에 무해한 친환경 잉크 개발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위에서 언급한 식물성 잉크 외에도 옥수수, 채소, 커피찌꺼기 등으로도 잉크를 만드는 연구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한화케미칼의 ASR(알칼리수용성수지)는 인쇄 잉크와 종이 코팅용 수용성 수지 및 에멀전으로 이용되고 있는데요. 기존 유성제품을 수성화한 친환경 수지로 목재와 금속 코팅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한화케미칼은 인간과 자연을 향한 지속가능한 화학기술 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하도록 하겠습니다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한화케미칼(주)에 있습니다.

 

 


Posted by 한화솔루션/케미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