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케미칼 공식블로그

출처: affordableradoncolorado.com

 

지난 해 라돈 침대 사태 논란이 있었는데요, 최근 지하철역에서도 라돈이 방출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다시 한번 라돈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날씨가 점점 추워지는 가을부터 실내 라돈 농도가 더 높아진다고 하는데요, 추위 때문에 환기를 잘 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라돈 노출 위험이 다가오고 있는 요즘, 라돈은 무엇이며, 라돈 피해를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생활 방사선 #라돈이란?

출처: pq.poumon.ca

 

라돈(radon, Rn)은 방사성 비활성기체로, 무색, 무미, 무취의 성질을 가지고 있으며, 공기보다 무겁습니다. 라돈은 우라늄, 토륨의 방사성 붕괴에 의해 만들어지기 때문에 지구상 어디에나 존재하는 자연 방사성 물질입니다.

 

출처: pq.poumon.ca

 

라돈은 토양 속에 들어 있는 우라늄을 통해 건물 안으로 유입되어 실내에 쌓이게 되는데요, 특히 건물 바닥이나 벽의 갈라진 틈을 통해 들어오게 됩니다. 또한 건축자재에 들어 있는 라듐이나 지하수에 녹아 있는 라돈이 유입되기도 합니다

 

특히, 공기보다 무겁기 때문에 공기순환이 원활하지 않은 곳은 라돈이 쌓이게 되는데요, 이렇게 쌓인 고농도의 라돈이 사람의 폐에 들어가게 되면 폐암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자연 방사선#인공 방사선

 

방사선에는 자연 방사선과 인공 방사선이 있습니다. 자연 방사선은 지표, 우주로부터 오는 방사선이나 음식물로 섭취되는 방사선이 85%를 차지하고 있으며, 의료방사선 및 원자력 산업 등 인공 방사선의 노출량은 15% 정도입니다. 한 사람 당 연간 자연 방사선 피폭량은 2.4mSv인데, 이중 라돈 비율은 50% 이상인 1.3mSv  수준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생활 속 #라돈 수치

 

지난 해 한 언론사에서 영화관과 주택에서 지하철역보다 더 많은 라돈이 측정됐다는 결과를 발표했는데요. 그 뒤를 유치원, 카페, 화장실, 사무실 등이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다행히 권고 기준인 4피코큐리(pCi/L)를 넘지는 않은 수치였는데요, 기준치 이하라도 장시간 실내에 머물 경우에는 인체에 들어가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생활 속 라돈 #예방법

출처: airthings.com

 

집에서 쉽게 라돈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은 바로 환기를 자주 하는 것입니다. 특히 밤 시간대에 라돈 농도가 올라가기 때문에 취침 전 후로 환기를 해 실내 라돈 농도를 떨어트려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주택에 거주하고 계신다면 외부에서 실내로 라돈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바닥이나 벽의 균열을 보완하고, 주택을 새로 짓거나 리모델링을 할 때 친환경 인증을 받은 자재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환경표지대상제품의 경우 인증 기준에 방사능 지수를 1.0 이하로 하고 있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라돈 침대 등 일반 제품으로부터 나오는 라돈 피해를 예방하려면 ‘음이온’ 등 방사성 물질이 함유되지 않은 제품을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라돈농도 #확인법

출처: 생활환경정보센터 홈페이지

 

환경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생활환경정보센터(https://iaqinfo.nier.go.kr)에서 라돈 관련 정보와 자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라돈 지도를 통해 살고 있는 지역의 평균 라돈 농도를 확인할 수 있고, 구청에서 무료로 라돈 측정기를 대여할 수 있습니다.

 

라돈은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막연하고 무섭게 느껴질 수 있지만,  위에 소개해 드린 방법으로 생활 속 라돈으로부터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한화케미칼(주)에 있습니다.

 

 

 


Posted by 한화케미칼

댓글을 달아 주세요